전국 > 강원

삼척 ‘도계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 개장… 경제회생 기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3-29 16:13:33
associate_pic
【삼척=뉴시스】김태식 기자 = 29일 강원 삼척시 도계읍에서 ‘도계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 개장식이 열리고 있다. 2018.03.29. newsenv@newsis.com
【삼척=뉴시스】김태식 기자 = 강원 삼척시는 29일 폐광지역 경제회생과 미래성장을 예약하는 대표 시설인 ‘도계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 개장식을 가졌다.

 이날 개장식을 갖은 도계 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는 연면적 6669㎡에 지하1층·지상2층 규모로 조성됐다.

 도계유리나라는 아름다운 유리공예품을 만날 수 있는 전시시설을 비롯해 블로잉, 글라스페인팅, 샌딩, 가마작업 등 유리공예 체험 시설, 공예품 판매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개인공방 창업의 기회를 제공할 무료강좌도 개설된다.

 피노키오나라는 나무놀이터, 피노키오 제작실, 나무도서관 등 산림문화 체험공간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창작학습장으로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시는 당초 내달 8일까지 전 국민대상 무료관람 후 같은 달 10일부터 유료운영에 들어갈 예정이었으나, 시설 보완 및 의견 수렴을 위해 5월20일까지 무료관람 기간을 연장한다.

 무료관람 기간 중 각종 체험비는 별도다.

associate_pic
【삼척=뉴시스】김태식 기자 = 29일 강원 삼척시 도계읍에서 ‘도계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 개장식이 열리고 있는 가운데 김양호 삼척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2018.03.29. newsenv@newsis.com
시설 이용시간은 5월말까지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6월부터 8월말까지는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다. 정기휴무일은 매주 월요일이다.

 한편 도계유리나라 개장을 기념해 시는 6월말까지 3개월간 ‘어두운, 그래서 더 아름다운’이라는 주제로 70여명의 유리공예 전문작가 초청 전시회를 마련해 브랜드와 인지도 제고 및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도계유리나라&피노키오나라 개장을 전초로 지역개발 및 경제부흥에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도록 폐광지역 콘텐츠 개발과 관광인프라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newsenv@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