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 일반고 진학률 67.5%로 반등…정책 만족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3-11 12:00:00
5점 만점에 교사4.05점·학부모3.81점·학생3.69점
서울교육청, 일반고 1개교당 1000만원 증액키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시교육청이 지난해 10월 말부터 2주간 189개 일반고 전체 학생과 학부모, 교사  총 3만6992명을 대상으로 2018 일반고 전성시대 관련 학교 구성원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평균 만족도가 소폭 상승했다. 2019.03.11 (자료=서울시교육청 제공)
【서울=뉴시스】 이연희 기자 = 올해 서울시내 일반고 진학률이 소폭 올랐다. 서울교육청이 일반고 1개교당 연간 교육활동 운영비 1억원 내외를 지원하는 '일반고 전성시대' 정책에 대한 만족도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11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중학교 3학년 학생 7만7130명 중 일반고에 진학한 학생 수는 5만2096명(67.5%)이다. 2016학년도 진학률이 71.5%, 2017학년도 68.2%, 2018학년도 65.1%로 감소세였으나 다시 반등한 것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일반고 전성시대' 정책에 대한 효과로 분석했다. 시교육청은 지난해 10월 말부터 2주간 189개 일반고 전체 학생과 학부모, 교사 총 3만6992명을 대상으로 2018 일반고 전성시대 관련 학교 구성원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만족도가 전반적으로 상승했기 때문이다.

일반고 학생 1만7843명과 학부모 8994명, 교사 1만155명 대상으로 실시한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만족도는 5점 만점에 학생은 3.69점, 학부모는 3.81점, 교사는 4.05점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도보다 각각 학생 0.11점, 학부모 0.07점, 교사 0.08점 상승한 점수다.

학생은 ▲교육과정 다양화 ▲선택과목 개설 ▲수업·평가 개선 ▲다양한 동아리 ▲진로진학상담 ▲진로진학프로그램 ▲기초학력지도 ▲정책만족도 전 항목에 걸쳐 만족도가 높아졌다. 학부모는 진로진학상담 분야는 만족도가  3.81점으로 동일했으며 다른 항목들은 모두 향상됐다. 교사는 ▲다양한 동아리 ▲진로진학상담 ▲진로진학프로그램 세 항목을 제외한 다른 분야의 만족도가 높아졌다.

2015년 이후 학생과 학부모 만족도는 지속적으로 높아졌으며, 상승폭이 가장 높은 분야는 ▲선택과목 개설 ▲교육과정 다양화 ▲수업·평가개선 순으로 나타났다. 교사 만족도가 가장 높아진 분야는 ▲수업·평가 개선 ▲교육과정 다양화 ▲선택과목 개설 순이었다. 

일반고 학생과 교사, 학부모들은 올 한 해 교육과정 다양화가 실효성 있게 추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학생과 교사는 수업방법 개선, 학부모는 진학지도 내실화도 중요한 과제라고 응답했다.

지난해 조사에서는 처음으로 2015년 이후 4년간의 성과에 대한 질적 분석도 이뤄졌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육과정 개선 ▲수업 개선·혁신 ▲비교과 활동 활성화 ▲직업·대안교육 활성화 ▲대학 진학 지도 활성화 ▲기타 학교 자율 프로그램 활성화 ▲교원 역량강화 분야에서 성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일반고 전성시대' 정책기조를 유지하고 재차 확대할 계획이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교당 평균 1000만원의 지원금을 증액하고 학교별 맞춤식 지원을 더욱 강화했다. 또한 개별 학교가 자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기반 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예산 교부 방식을 기존 목적사업비에서 학교기타운영비로 전환하고, 예산 자율 영역을 확대 편성하도록 했다.

특히 교육과정 개선 요구가 지속적으로 제기된 만큼 모든 고등학교의 개방형 선택 교육과정 전면 실시와 함께 연합형·거점형·온라인형 선택교육과정을 내실있게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학교당 극소수 인원 선택으로 미개설 된 과목 개설을 위한 온라인형 설렘강좌의 도입도 추진할 예정이다.

일반고에서의 대학 진학 지도를 활성화하기 위해 교사 대상으로 진학지도 원격 직무연수 콘텐츠를 전면 개편해 보급하는 등 체계적인 대입 지도 역량을 강화하기로 했다.

개개인의 진로와 연계한 진정성, 실효성 있는 과목 선택을 위한 교사·학생·학부모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5월 중 '교육과정 설계를 위한 과목 선택 안내 책자' 개정판을 보급한다. 또 교원학습공동체를 운영하거나 진로·적성 맞춤형 교육과정 설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사 연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dyhl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