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북 부안 해역서 2.2 규모 지진…서쪽 34k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15 22:24:19
최대진도 3…정지된 차 약간 흔들리는 수준
associate_pic
15일 오후 10시7분11초께 전라북도 부안군 서쪽 34km 해역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일어났다. (제공=기상청)
【서울=뉴시스】이창환 기자 = 15일 전북 부안군 해역에서 2.2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7분11초께 전라북도 부안군 서쪽 34km 해역에서 규모 2.2의 지진이 일어났다.

진앙은 북위 35.71도, 동경 126.36도다. 진원의 깊이는 21㎞다.

이 지진으로 전북 지역에서는 최대진도 3이 감지됐다. 이는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현저하게 느끼며, 정지하고 있는 차가 약간 흔들리는 수준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향후 여진 등에 대한 정보를 참고해달라"고 밝혔다.


leec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