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SK, 강속구 투수 리카르도 핀토 80만 달러에 영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3 11:59:5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프로야구 SK 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가새 외국인 투수 리카르도 핀토(25)를 영입했다. 사진은 2017년 7월 25일 필라델피아 필리스 시절의 핀토.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가새 외국인 투수 리카르도 핀토(25)를 영입했다.
 
SK는 13일 핀토와 총액 80만 달러(한화 약 9억3000만원, 계약금 10만·연봉 45만·옵션 25만)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핀토는 베네수엘라 태생으로 2011년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고 입단하면서 프로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그는 마이너리그 단계를 착실히 밟았으며 2017년 메이저리그에 입성해 통산 27경기에 등판, 1승2패 평균자책점 8.44를 기록했다.

그의 마이너리그 통산 기록은 166경기 등판, 53승34패 547탈삼진, 평균자책점 3.68이고, 올 시즌 트리플A에서는 24경기에 등판, 10승 5패 96탈삼진, 평균자책점 4.13, 이닝당출루허용율(WHIP)은 1.36을 기록했다.

핀토는 183㎝, 88㎏의 체격조건에 최고 구속 156㎞, 평균 구속 152㎞의 빠른 직구가 위력적이며, 투심과 체인지업을 적절히 구사해 땅볼을 잘 유도한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특히, 과감한 몸쪽 승부를 기반으로 득점권 상황에서 실점을 최소화하며 위기 관리 능력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K의 한 관계자는 "핀토는 2018년부터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 오던 선수이다. 상대 타자를 제압할 수 있는 강력한 직구와 투심, 체인지업, 커브의 구사능력도 수준급이다. 복수의 MLB 네트워크 통해 뛰어난 기량뿐만 아니라 인성 및 태도도 매우 좋은 선수임을 확인했다. 어린 나이인 만큼 SK에서 오랜 기간 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계약을 마친 핀토는 "SK라는 좋은 팀에 합류할 수 있게 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야구 인생을 새롭게 시작한다는 각오로 최선을 다해 팀 승리에 기여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