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충남도 중동과 교류 확대…양승조 지사 순방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2 08:02:03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양승조 충남지사(사진=뉴시스DB)
[홍성=뉴시스] 조명휘 기자 = 충남도가 중동지역과 교류를 확대하고 있다. 

2일 충남도에 따르면 양승조 지사는 이날부터 3박 5일 일정으로 바레인과 아랍에미리트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해 말레이시아 말라카주, 지난달 인도네시아 서자바주에 이은 지방외교 다변화 차원이다.

양 지사는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리는 '중동 유기농 및 천연제품 박람회'를 참관한 뒤 바레인 수도주인 마나마에서 열리는 ‘공동학습네트워크(JLN)' 세계대회 행사에 참석한다.
 
JLN(Joint Learning Network)은 보편적 의료 보장과 보건 재정 확대 방안 모색을 위해 바레인 등 34개국이 회원으로 참여 중인 국제기구이다.

 양 지사는 히스함 빈 압둘라만 빈 모하메드 알 칼리파 마나마 주지사와 간담회를 갖고, 양 지역 간 교류·협력 의향을 확인한 뒤 세부 추진 방안을 논의한다.

이어 샤이크 모하메드 빈 압둘라 알 칼리파 SCH(보건최고위원회) 의장과 마리암 아드 비 알 할라마 의료규제청(NHRA) 최고경영자를 만나 도내 보건·의료 기업들의 중동 진출 방안을 모색한다.

이밖에 바레인 건강보험시스템 구축 완료 기념행사에 참석한 뒤, 천안 단국대병원 대표와 바레인 무하라크 지역에 위치한 킹하마드대학병원(KHUH)을 방문해 교류 의향서를 체결한다.

양 지사는 "바레인 보건최고위원회(SCH)의장 초청으로 중동 출장을 가게 됐다"며 "충남도의 국제교류 다변화와 중동시장 판로 확대 방안을 찾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