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방탄소년단 문화현상, 학계가 검증한다···'BTS 너머의 케이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5 13:02:1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19 MAMA'에서 '올해의 가수' 상 받는 방탄소년단. (사진 = CJ ENM 제공) 2019.12.04 realpaper7@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세계적으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둘러싼 문화 현상에 대해 학계가 검증한다.

한국언론학회 문화젠더연구회가 11일 연세대 백양누리관 그랜드볼룸에서 글로벌 특별 세미나 'BTS 너머의 케이팝: 미디어기술, 창의산업 그리고 팬덤문화'를 펼친다.

'21세기 비틀스'로 불리는 방탄소년단이 만들어낸 문화 현상에 대해 다룬다. 방탄소년단 등장 후 K팝 관련 논의가 어떻게 발전, 확장하고 있는지 학계가 토론한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총 4개의 세션, 12개의 논문 발표로 마련된다. 이번 세미나를 위해 한국은 물론 미국과 영국, 캐나다, 중국 등 해외 각국에서 총 17명의 학자들이 모였다.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홍석경 교수가 '한류 연구의 지형도: BTS 등장 이후의 새로운 지평'을 주제로 기조연설한다.
 
첫 번째 세션은 'K팝의 정경'이 주제다. 중국 시추안대 정아름 교수와 홍콩 침례대 루 티엔 박사과정, 캐나다 토론토대 미셸 조 교수가 방탄소년단이 폭발시킨 사회적 변화와 현상들을 짚어낸다.

'리액션 비디오' 같은 새 형태의 K팝 소비 방식과 '방탄 투어'로 불리는 방탄소년단 팬들의 관광 문화, 디지털 시대 새로운 형태의 팬 활동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두 번째 세션은 'BTS와 초국적 팬덤'을 다룬다.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영향력을 다룬다. 캐나다 사이먼 프레이저 대학의 진달용 교수팀, 미국 캘리포니아 주립대(UCLA) 베르비기에 마티유 박사과정, 서강대 원용진 교수팀이 국적을 초월한 팬덤 '아미'가 탄생한 과정, 그리고 팬덤 문화의 명암을 조명한다. 

'전지구화와 문화적 혼종성'을 주제로 한 세 번째 세션에서는 미국 체이니대 김구용 교수와 한국 조지메이슨대 이규탁 교수, 서울대 이지원 연구원이 발표를 맡는다. 방탄소년단이 탄생시킨 새로운 형태의 문화 현상, 특히 전통적인 K팝이 아닌, 제3의 문화를 형성하며 전 세계적 열광을 이끌어 내는 상황을 어떻게 이해할 것인지 논의한다.

associate_pic
마지막 세션에서는 '플랫폼과 미디어 테크놀로지'에 대한 발표가 이어진다. 미국 텍사스 A&M 대학 김주옥 교수와 영국 워릭대 이동준 박사과정, 서울과기대 이영주 교수팀이 방탄소년단의 성공이 가져온 산업 기술적 혁신과 문화 브랜드의 가치에 대해 분석한다.

이번 세미나는 각 세션마다 문화연구 분야의 전문가들이 두 명씩 참석해 발표에 대한 토론을 덧붙인다. 한국언론학회 김춘식 회장은 "방탄소년단의 성공으로 K팝이 글로벌 팝 컬처로서 새 시대를 맞게 됐다"며 "방탄소년단이 미친 문화 현상을 다각도로 연구해볼 가치가 있어 이번 글로벌 세미나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서 대상 4개를 비롯 9관왕을 안았다. 이후
연말까지 미국과 일본, 한국을 오가며 활동한다.

6일에는 미국 캘리포니아 잉글우드 더 포럼에서 열리는 징글볼 무대에서 공연한다. 이날 공연에는 빌리 아일리시, 케이티 페리, 샘 스미스, 카밀라 카베요, 할시, 프렌치 몬타나, 리조, 노르마니 등이 함께 한다.

14~15일 오사카 교세라돔에서는 글로벌 팬 미팅 '방탄소년단 5번째 머스터 - 매직 숍'을 펼친다. 이달 29일까지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등 일본 3개 도시에서 팝업스토어 '하우스 오브 BTS'도 펼쳐진다.

이후 방탄소년단은 국내 방송사의 연말 가요 축제에도 나온다. 2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19 SBS 가요대전', 26일 일산 킨텍스에서 펼쳐지는 '2019 KBS 가요대축제' 출연을 확정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