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박지원 "문재인의 입을 탄핵해야할 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12-21 18:32:0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배훈식 기자 =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가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차 중진의원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16.12.21.   dahora83@newsis.com
"한미동맹 포기하면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없다"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1일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최근 발언과 관련, "이제 이런 말을 하는 그 분(문 전 대표)의 입을 탄핵할 때라 생각한다"고 문 전 대표를 비난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당 전국여성대회'에서 "어떤 분(문 전 대표)은 섀도 캐비닛(예비내각)을 만든다고 한다. 대통령에 당선되면 북한부터 먼저 가겠다고 하고 이번에 헌재에서 (탄핵소추가) 인용이 안 되면 혁명이라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미 동맹을 포기해서는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없고 남북관계를 포기해도 우리 대한민국이 없다"며 "우리는 먼저 미국을 가서 대북정책을 논의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하는데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는가"라고 문 전 대표를 비난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당 전국여성대회에 참석한 박지원 원내대표가 여성 당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2016.12.21. pak7130@newsis.com
 박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야권통합과 야권후보 단일화를 언급하는 데 대해서도 "지난 총선에서 우리 국민이 국민의당을 제3당으로 만들어줬기 때문에 우리 국민의당은 독야청청 나가면서 우리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반드시 대통령이 될 수 있도록 단결하자"며 민주당의 주장을 일축했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