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홍준표 "조폭식 국가운영, 오래 못 갈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9-13 08:46:1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전술핵 재배치 요구 1000만 온라인 서명운동을 하고 있다. 2017.09.11.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현주 기자 =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3일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를 연상시키는 이런 조폭식 국가운영은 오래 갈 수가 없다"며 현 정권을 맹비난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SNS를 통해 "점령군이 점령지를 약탈하듯이 한국사회 각 분야를 적폐청산이라는 허울 좋은 구호를 내세워 과거 정권 10년 모두 부정하고 사정의 충견들을 앞세워 야당인사들을 탄압할 준비를 하는 반면 또 이를 수행할 법원, 검찰을 모두 코드인사로 채워 5년 내내 이 땅을 제도적으로 좌파 공화국으로 만들겠다는 이들의 음모는 참으로 놀랍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최근 방송장악 시나리오대로 노조를 앞세워 언론장악에 나선 이 정권을 보니 마치 조폭영화를 보는 느낌이 든다"며 문재인 정부를 '조폭'에 비유했다.

 홍 대표는 "정권을 국민이 맡길 때는 국가의 희망찬 미래를 만들어달라고 맡긴 것이지 완장차고 지난 일 감정적으로 분풀이 하라고 맡긴 것이 아니다"라며 "비판하면 야당 당수도 혐의를 뒤집어 씌워 조사할 수 있다는 총리의 국회 답변을 보면서 참 어이없는 뉴스로 출발하는 하루"라고 적었다.

 lovelypsyche@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