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시황

[마감시황]코스피, 하루 만에 하락...外人·기관 '팔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1 16:02:5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코스피가 10일 하루 만에 하락했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2288.66)보다 5.46포인트(0.24%) 내린 2283.20에 종료, 하루 만에 아래로 방향을 틀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1921억원)은 순매수했지만 외국인(1890억원)과 기관(513억원)은 순매도했다.

코스피를 업종별로 보면 철강금속(-3.06%), 운수장비(-1.28%), 전기전자(-0.68%), 비금속광물(-0.66%), 제조업(-0.64%), 보험(-0.61%) 등은 하락했다. 

섬유의복(1.92%), 통신업(1.58%), 유통업(0.75%), 의료정밀(0.64%), 의약품(0.63%), 증권(0.55%) 등은 상승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종목을 보면 '대장주' 삼성전자는 전일보다 450원(0.99%) 떨어진 4만50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전자우(-0.96%), 현대차(-2.29%), POSCO(-3.95%), LG화학(-1.73%) 등도 내렸다.

SK하이닉스(0.13%), 셀트리온(0.18%), 삼성바이오로직스(0.86%), NAVER(0.14%), 삼성물산(0.40%) 등은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16.16)보다 4.07포인트(0.50%) 오른 820.23에 마쳤다. 이에 따라 종가 기준으로 지난 5일(820.00) 이후 나흘 만에 820선을 회복했다. 

코스닥을 투자자별로 보면 개인(445억원)은 순매도했지만 외국인(390억원)과 기관(203억원)이 순매수했다.

코스닥 시총 상위 10위권 종목을 보면 1위 셀트리온헬스케어(0.76%)를 비롯해 CJ ENM(1.62%), 바이로메드(0.45%), 스튜디오드래곤(3.31%) 등은 강세였다. 

신라젠(-0.26%), 에이치엘비(-0.94%), 포스코켐텍(-1.33%), 메디톡스(-2.49%), 나노스(-16.34%), 펄어비스(-0.16%) 등은 약세였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오후 들어 외국인의 매도세가 늘어나며 코스피의 방향이 아래로 꺾였다"며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전쟁에 대한 우려가 지속되면서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전반적으로 철강업종의 하락세가 컸다"라고 설명했다.

 min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