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세종

질본 "메르스 확진자 내린 택시 탄 승객 27명 건강이상 無"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2 14:15:2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강세훈 임재희 기자 = 질병관리본부(질본)는 12일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확진 판정을 받은 남성 A(61)씨를 인천공항에서 서울삼성병원까지 태웠던 리무진 택시의 추가 이용 승객을 확인한 결과, 27명이 이용했으며 전원 건강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12일 밝혔다. 

 질본은 12일 오후 전화 설명회를 통해 "확진자 탑승 후 동일 택시를 이용한 고객 24건 전원 연락을 완료했다"며 "27명이 이용했으며 건강상태를 확인한 사람 중 현재까지 증상이 없다"고 밝혔다.

 질본은 다만 "27명 중 한 명이 해외에 체류 중이라 건강상태를 확인 중이며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질본은 이에 따라 해외 체류 중인 1명을 제외한 26명을 메르스 환자 일상접촉자로 관리하기로 했다. 
 
 질본은 카드 이용 내역 등을 토대로 이들의 명단을 확보해 일상접촉자로 추가하는 작업을 벌여왔다.

 kangse@newsis.com
 lim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