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MBC '백년만의 귀향, 집으로'···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19 19:52:4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2019년 4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7편을 선정했다.

MBC TV 특집 '백년만의 귀향, 집으로' 4부작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방심위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해외 독립운동가들의 후손을 만나 해외 독립운동의 발자취를 되돌아봄으로써 굴곡진 삶을 살아온 후손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 촉구의 계기를 마련했다"고 평했다. 
associate_pic

지상파TV 부문에서는 MBC TV 'PD수첩-쓰레기 대란'이 선정됐다. 불법 폐기물을 무단투기하거나 해외에 사기 수출하는 현장을 고발하며 정부의 관련 정책개선을 촉구했다.

associate_pic
지상파라디오 부문에는 KBS 1FM KBS클래식FM 개국 40주년 특집 '당신곁에 40년, KBS 클래식FM'이 수상했다. 다채로운 구성을 통해 클래식 음악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고취시켰다.

associate_pic

뉴미디어 부문에서는 YTN '다시 걷는 독립 대장정' 4부작이 수상했다. 중국 대륙에 남은 임시정부의 유적과 흔적을 답사하며 독립운동가들의 고난과 애환을 되돌아봤다.
 
associate_pic

 지역방송 부문에서는 CJ헬로 영동방송의 '뉴스 특보-강원산불 재난방송'이 선정됐다. 강원도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뉴스를 최초 발생부터 진화 단계까지 46시간 연속으로 보도했다. 이를 온라인 채널을 통해 생중계, 주민안전에 기여한 점도 인정받았다.
associate_pic

상반기 바른 방송언어 특별상에는 MBC TV '우리말 나들이-상반기 특집 겨레말을 찾아서'와 KBS청주 1TV '시사플러스- 복지 아닌 권리, 너무도 당연한  장애인의 권리'가 선정됐다.

'우리말 나들이'는 우리말과 북한말의 차이를 비교를 통해 알기 쉽게 설명하여 남북의 언어 차이를 이해하는데 기여했다.
associate_pic

'시사플러스'는 화면해설과 수어·자막 방송을 통한 배리어프리 방식을 프로그램에 적용해 청각·시각 장애인들의 방송시청 장벽을 없앴다.


suejeeq@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