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대구·경북 전 지역 비…더위 한풀 꺾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26 06:35:19  |  수정 2019-06-26 08:35:57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우종록 기자 = 뉴시스 DB. 2019.01.31. wjr@newsis.com
【대구=뉴시스】이은혜 기자 = 26일 대구·경북은 연일 이어지던 더위가 비와 함께 누그러지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흐린 가운데 비가 내리겠다.

비는 오전에 대구와 경북 남부에서 시작돼 경북 전 지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내일(27일)까지 내리는 비의 양은 10~40㎜다.

낮 기온은 25~28도로 어제(23~34도)보다 낮을 것으로 예측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양 14도, 영덕 17도, 경산 18도, 대구 19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영천 28도, 경주 27도, 상주 26도, 고령 25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m 내외로 일겠다.

대구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아침까지 내륙에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eh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