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종로구, 11월까지 숭인재에서 세시풍속 프로그램 진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05 15:08:48
가족단위 종로구민 대상…구청 홈페이지에서 신청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숭인재 전경. 2019.09.05. (사진=종로구 제공)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우리 전통문화에 대한 바른 이해를 돕고자 오는 7일부터 11월16일까지 매월 첫째, 셋째 주 토요일 숭인재에서 '세시풍속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세시풍속 강의 및, 토론, 놀이 활동과 체험 등을 담고 있다. 가족 단위 종로구민을 대상으로 해 가족 간 공감대를 형성하고 유대를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가을절기(음력 7월~9월)와 겨울절기(음력 10월~12월)로 구분해 총 6회에 걸쳐 운영된다.

가장 먼저 가을절기 음력 7월 세시풍속으로 '칠월 칠석과 백중 이야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7일 칠월칠석에 대한 강연을 들어보고 오작교 놀이, 세시음식인 계피떡(꽃산병)을 만드는 시간 등을 갖는다.

음력 8월 세시풍속으로는 ‘추수와 수확의 감사, 추석이야기’를 연다. 21일 한가위와 명절이야기에 대한 강의와 함께 추석명절의 진정한 의미에 대한 토론, 강강수월래 놀이, 길쌈 체험 등을 실시한다.

음력 9월 세시풍속으로 '9가 겹친 날, 중양절 이야기 ' 프로그램을 연다. 10월5일 중양절 강의와 함께 나태주 시인과 시가 즐기기, 백일장, 심사와 시상 등을 진행한다.

모집인원은 프로그램별 10~20가족 내외 종로구민이다. 참여를 원할 시 구청 홈페이지(http://www.jongno.go.kr)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하면 된다.

구는 참가 확정자에게 문자로 개별통보 예정이다. 비용은 전액 무료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관광과(02-2148-1862)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종 구청장은 "차별화된 세시풍속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지역주민들에게 전통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가족구성원들과 함께 우리 명절 속 세시풍속에 대해 깊이 있게 알아보는 뜻깊은 시간을 갖길 추천한다"고 말했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