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교육

충북대 9.05대 1…주요대학 수시 원서접수 마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14:07:23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임선우 기자 = 충북의 주요 대학들이 2020학년도 수시모집 원서 접수를 마감했다.

11일 충북대학교에 따르면 전날 수시모집 마감 시간까지 2126명 모집에 1만9239명이 지원했다. 평균 경쟁률 9.05대 1로 전년의 7.95대 1보다 1.10 포인트 상승했다.

566명을 선발하는 학생부종합Ⅰ전형에는 5054명이 지원해 8.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학생부종합Ⅱ전형은 180명 모집에 2918명이 지원, 16.2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학생부교과전형(835명)에는 7447명이 지원해 8.9대 1의 경쟁률을, 지역인재전형(265명)에는 2429명이 지원해 9.1대 1의 경쟁률을 각각 나타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은 학생부교과전형 식품영양학과(39.7대 1), 학생부종합Ⅱ전형 소프트웨어학과(35.0대 1)로 집계됐다.

충북대 수시모집 1단계 합격자는 11월11일, 최초 합격자는 12월10일 발표될 예정이다.

서원대학교 수시 전형에는 1610명 모집에 1만639명이 지원했다. 평균 6.6대 1의 경쟁률로 전년의 6.4대 1을 소폭 넘겼다.

최고 경쟁률은 일반학생전형의 체육교육과가 차지했다. 10명 모집에 300명이 몰려 30대 1을 기록했다. 면접전형 경찰행정학과도 10명 모집에 195명이 지원했다.

일반학과는 11월8일, 사범대학 및 경찰행정학과는 12월10일에 합격자를 발표한다.

극동대학교 수시에는947명 모집에 8044명이 지원해 8.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45명 모집에 2161명이 지원해 48.0대 1의 경쟁률을 보인 항공운항서비스학과였다.

면접 및 실기고사는 10월1일부터 3일까지 치러지며, 합격자는 11월1일 발표된다.

꽃동네대학교는 101명 모집에 395명이 원서를 냈다. 평균 경쟁률은 3.9대 1로 전년 대비 0.8 포인트 상승했다.

학과별로는 사회복지학과 2.9대1, 상담심리학과 2.3대 1, 간호학과 5.4대 1로 잠정 집계됐다. 최종 합격자는 11월11일 발표될 예정이다.


imgiz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