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충북

‘결초보은 속리산쌀’ 제주도민 밥상 적극적 공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4 11:20:49
2016년 첫 입도 후 꾸준한 인기
associate_pic
【보은=뉴시스】이성기 기자 = 정상혁 충북 보은군수 등이 14일 제주도로 보낼 결초보은 속리산쌀을 상차한 차량을 점검하고 있다.(사진=보은군 제공)2019.11.14   photo@newsis.com
【보은=뉴시스】이성기 기자 = 충북 보은에서 생산하는 ‘결초보은 속리산 쌀’이 제주지역에서 인기를 끌면서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있다.
 
2016년 보은 쌀을 제주도로 첫 출하한 후 제주지역 외식업지부와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지금까지 525t이 판매돼 판매액만 10억4000만원을 기록했다.
 
정부의 WTO 개도국 지위 포기에 따라 앞으로 수입쌀에 부과하던 관세(현재 513%→조정 154%)가 대폭 인하돼 쌀 가격 하락과 재고량 증가가 예상되는 가운데 쌀 생산이 없어 전량 육지에서 공급받는 제주도는 우리 쌀의 주요 판매처다.
 
보은군과 보은농협(조합장 곽덕일)은 품질이 우수한 속리산쌀의 안정적인 판매처 확보를 위해 14일 쌀 20t(1000포대)을 제주도로 보내는 입도 발대식을 열고 제주도 집중 공략의 의지를 다졌다.
 
군은 앞으로 보은 쌀 제주도 판매처 확대를 위해 제주도 현지에서 한국외식업중앙회 제주특별자치도지회(지회장 고영민)와 제주농협 하나로마트 등을 방문해 관계자와 협의하는 등 다각적인 판로 확대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skl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