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축구

벤투호 김문환, 왼 허벅지 부상으로 중도하차…4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13 21:09:51
associate_pic
[아부다비(아랍에미리트)=뉴시스] 김진아 기자 = 19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모하메드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경기, 한국 김문환이 패스를 하고 있다. 2019.11.19.  bluesoda@newsis.com
[부산=뉴시스] 박지혁 기자 = 김승대(전북)에 이어 김문환(부산)마저 부상으로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을 조기에 마감했다.

대한축구협회는 13일 "김문환이 오늘 훈련 중 왼쪽 허벅지에 불편함을 느껴 검사한 결과, 왼쪽 허벅지 내전근 부분파열로 4주간 안정가료가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 소집 해제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지난 11일 홍콩과의 1차전에서 갈비뼈를 다친 김승대가 6주 진단을 받고, 12일 벤투호에서 떠난데 이어 김문환마저 먼저 짐을 싸게 됐다.

김문환은 홍콩전에 출전하지 않았다.

이제 전체 엔트리 23명 중 21명만 남았다. 홍콩을 2-0으로 꺾은 한국은 15일 중국과 2차전을 치른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