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태풍 '타파', 내일 부산 근접…오전 제주 등 강풍경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1 10:42:02
21일 오전 9시 日 오키나와 서쪽 약 220㎞ 부근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발달…북상해 제주 등 영향
22일 오후 3시 제주, 오후 10시 부산 근접할 듯
타파 접근하면서 태풍·호우·강풍특보 점차 확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제17호 태풍 '타파(TAPAH)'가 북상하면서 제주와 전남에 강풍경보가 발령되는 등 한반도가 영향권에 들어서고 있다. 태풍은 오는 22일 제주와 부산에 인접해 이동하면서 전국에 많은 비바람을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타파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서쪽 약 22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4㎞로 북북서진 중으로 관측됐다. 중심기압 970hPa에 강도 '강'의 중형 태풍으로 밤사이 발달한 것으로 분석된다.

타파는 이날부터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에서 시간당 25㎞ 안팎으로 빠르게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타파는 이날 오후 9시께 일본 오키나와 북서쪽 약 380㎞ 부근을 지나 22일 오전 9시께는 서귀포 남남서쪽 약 220㎞ 부근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이후 타파는 제주 인근 동쪽 해상을 거쳐 부산에 근접한 경로로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태풍이 22일 오후 3시께 제주, 오후 10시께 부산에 가장 인접할 것으로 보고 있다.

타파는 22일 오후 9시께 부산 남쪽 약 40㎞ 부근 해상, 23일 오전 9시께 독도 북동쪽 약 290㎞ 부근 해상을 지나 23일 이후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관측된다.

기상청은 "태풍진로와 가까운 제주 남부지방 동해안, 울릉도·독도는 22일부터 매우 심한 강풍과 호우가 중첩해 복합적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해안가, 도서 지역 등에서 심각한 인적·물적 피해 가능성이 크니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반도 주변 북태평양 고기압과 북서쪽 기압골 강도, 이동에 따라 태풍이 남해안에 상륙할 가능성도 존재한다. 다만 타파의 규모가 큰 만큼 상륙 여부와 무관하게 영향력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전국에 미칠 것으로 여겨진다.

태풍이 인접하면서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제주와 전남 거문도·초도에는 강풍경보가 발효된다. 같은 시간 울산, 부산, 경남 남해·고성·거제 통영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된다.

낮 12시에는 전남 장흥·완도·해남·강진·순천·광양·여수·보성·고흥에도 강풍주의보가 발효된다.

풍랑경보는 오전 11시를 기해 남해 서부 서쪽 먼 바다, 남해 서부 동쪽 먼 바다, 서해 남부 남쪽 먼 바다에 발효된다. 앞서 풍랑경보는 제주도 전 해상에도 발효됐다.

오전 11시를 기해 풍랑주의보도 남해 서부 앞바다, 남해 동부 전 해상, 동해 남부 남쪽 먼 바다, 울산 앞바다 등으로 확대된다.

오전 10시 제주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낮에는 전남 고흥·보성·여수·광양·순천·장흥·강진·해남·완도군, 경남 양산·창원·김해·진주·하동·산청·통영·사천·거제·고성·남해, 부산, 울산에 호우특보 가능성이 있다.

이날 오후에는 경북 구미·영천·경산·군위·청도·고령·성주·칠곡·김천·영덕·울진군 평지·포항·경주·경북 북동 산지, 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함양·거창·합천, 대구에 호우특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있다.

태풍특보는 22일 오전 전남 나주·담양·곡성·구례·장성·화순·고흥·보성·여수·광양·순천·장흥·강진·해남·완도·영암·무안·함평·영광·목포·신안(흑산면 제외)·진도·거문도·초도, 흑산도·홍도, 경남 창원·진주·하동·산청·통영·사천·거제·고성·남해, 광주, 서해 남부 북쪽 먼 바다·서해 남부 남쪽 먼 바다, 전남 북부 서해 앞바다·전남 중부 서해 앞바다·전남 남부 서해 앞바다, 부산 앞바다·경남 서부 남해 앞바다·경남 중부 남해 앞바다·거제시 동부 앞바다, 전남 서부 남해 앞바다·전남 동부 남해 앞바다에 내려질 수 있다.

오후에는 충남 논산·금산·계룡, 충북 보은·옥천·영동, 전북 고창·부안·군산·김제·완주·진안·무주·장수·임실·순창·익산·정읍·전주·남원, 경북 구미·영천·경산·군위·청도·고령·성주·칠곡·김천·상주·문경·예천·안동·영주·의성·청송·영양군 평지·봉화군 평지·영덕·울진 평지·포항·경주·경북 북동 산지, 경남 양산·김해·밀양·의령·함안·창녕·함양·거창·합천, 대전, 대구, 부산, 울산, 동해 남부 남쪽 먼 바다·동해 남부 북쪽 먼 바다, 울산 앞바다·경북 남부 앞바다·경북 북부 앞바다, 전북 북부 앞바다·전북남부앞바다에도 태풍특보가 발효될 수 있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image
이낙연·아베 "한일 어려운 상태 방치 안돼"  李총리, 친서 전달…文대통령 "현안 조기 해결되도록 관심갖고 노력하자"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