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건/사고

택배원 가장 절도 성폭행 한 30대 구속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2-08-28 10:23:40  |  수정 2016-12-28 01:09:49
【인천=뉴시스】함상환 기자 = 택배원을 가장해 여성 혼자 있는 주택에 흉기를 들고 들어가 현금을 빼앗고 성폭행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남부경찰서는 28일 택배원을 가장해 여성 혼자 있는 집에 찾아가 흉기로 위협한 뒤 성폭행하고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상습적으로 훔친 A(35)씨를 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일 인천 남구 숭의동의 한 주택에 찾아가 "택배가 왔다"고 속여 B(19·여)씨 등 2명의 여성을 흉기로 위협하고 현금 13만원을 빼앗은 뒤 2차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있다.
 
 또 A씨는 지난 4월20일 인천 남구 주안동의 빈 주택에 침입해 유리창을 부수고 침입해 8차례에 걸쳐 귀금속 26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도 받고있다.

 A씨는 경찰에서 "생활이 어려워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의 유사한 범행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캐고있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