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마포토

머르키트 다리 위의 추모 아리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04 03:02:14
  • 1 / 10
    image
부다페스트에 울려퍼진 아리랑

【부다페스트(헝가리)=뉴시스】추상철 기자 =유람선 사고 엿새째인 3일 오후(현지시각)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사고현장위 머르기트 다리위에서 헝가리 국민들이 사고 희생자를 추모하며 아리랑을 부르고 있다. 2019.06.04. scchoo@newsis.com

상단으로
뉴스스탠드
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