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초구, 친환경 '소형 전기청소차' 시범운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5 11:16:5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시범운영 중인 서울 서초구의 친환경 소형 전기청소차. 2019.09.15. (사진=서초구 제공)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좁은 이면도로와 주택가 골목길 청소에 최적화된 친환경 소형 전기청소차 1대를 도입하고 3개월간 시범 운행한다고 15일 밝혔다.
 
구가 이번에 도입·운행하는 소형 전기청소차는 길이 3.6m, 폭 1.1m, 높이 2.0m다. 대형 청소차 진입이 어려운 지하철역 인근 이면도로 등을 구석구석까지 청소가 가능하다.

특히 친환경 전기 차량으로 매연이나 소음 발생이 적어 새벽이나 야간 주택가 뒷골목 청소시에 유용하다. 전기차 충전소가 없어도 200V 일반 가정용 콘센트로 어디서든 손쉽게 충전할 수 있다. 4시간 급속 충전으로 8~10시간 연속작업이 가능하다.

또 쓰레기를 담을 수 있는 1900ℓ 먼지 흡입통과 400ℓ의 물탱크 등을 갖췄다. 미세먼지는 물론 낙엽, 담배꽁초, 전단지, 일회용 커피컵 등을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다. 살수기능과 3단 습식필터시스템을 통해 먼지가 흩날리는 것도 방지한다.

다른 지방자치단체에서 이미 도입·운행 중인 소형 경유청소차 대비 1대당 연간 1050만원 가량의 운행비용 절감효과도 예상된다고 구는 전했다.

구 관계자는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역 상가밀집지역과 서초동 주택가 일대 등에 친환경 소형 전기청소차를 시범 운행한다"며 "청소효과가 높게 나타나면 내년부터 관내 18개 모든 동에 2~3일씩 순차적으로 배치·운행해 집중적으로 청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