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태풍 '타파' 북상…대전·충남 비 이어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22 08:07:17
associate_pic
태풍 타파(TAPAH) 예상 진로 22일 오전 4시 발표 (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대전=뉴시스】유순상 기자 = 【대전=뉴시스】유순상 기자 = 제17호 태풍 '타파(TAPAH) 북상으로 22일 대전과 충남지역에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이어지겠다.

이날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최대 순간풍속이 초속 15∼25m에 달하는 강풍이 불고 20-7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지역별 강수량은 천안 43.1㎜에서 금산 63㎜까지를 기록했고 최대 순간풍속은 예산 원효봉 초속 22.3m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23일 오전까지 강한 바람을 동반한 비가 예상된다"며 "해안가 저지대 침수나 시설물, 안전사고, 농작물 낙과 등의 피해가 없도록 조심해 달라"고 말했다.


ssyo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