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수능]1교시 결시율, 광주·전남 모두 상승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4 10:12:45
광주 5.47%, 전남 8.08%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14일 오전 광주 서구 26지구 제33시험장(광주여자고등학교)에서 2020학년도 대입수학능력시험을 치르는 수험생들이 고사장에서 마지막 공부를 하고 있다. 2019.11.14.

 hgryu77@newsis.com
【광주=뉴시스】송창헌 기자 = 2020학년도 광주·전남지역 대학입학수학능력시험 1교시 결시율이 광주와 전남 모두 지난해보다 상승했다.

광주에서는 1교시 지원자 1만8531명 가운데 1만7517명이 응시해 결시율이 5.47%(결시생 1014명)에 달했다.

전남은 전체 응시자 1만5993명 가운데 1287명이 시험을 보지 않아 결시율 8.08%를 기록했다.

지난해 결시율은 광주가 5.04%, 전남이 7.05%였다.

광주지역 1교시 결시율은 2010년 이후 4년 연속 5%를 넘었으나 2013년 4%대로 하락했다가 2015학년도에 다시 5%대로 높아진 뒤 2016, 2017학년에 2년 연속 4%대를 유지했다.

그러다 2018학년도에 다시 5.0%로 복귀한 다음 지난해 5.04%를 기록했고, 올해는 다시 0.43%포인트 상승했다.

전남은 2014학년도에 전년보다 0.31% 감소했다가 이듬해 다시 증가한 뒤 2016, 2017, 2018학년도까지 4년간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가 지난해 감소세로 돌아섰었다.


goodch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