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럽

이야기하는 덴마크 메리 왕세자비와 강수진 예술감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2 18:55:38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덴마크의 프레데릭 크리스티안 왕세자의 부인 메리 왕세자비와 강수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이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에서 열린 '아스게르 요른' 전시 개막식에 참석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019.05.22.

 yes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