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석열 "이재명, 조국수호 세력 등에 올라탔다"

등록 2021.11.06 14:52:14수정 2021.11.06 20:05: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李, '조국수호 시즌2' 검언개혁 집회 참석"

"말 잘듣는 검찰 완성하고선 또 무슨 개혁"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국민의힘 제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에 선출된 윤석열 후보가 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제2차 전당대회를 마친 후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1.0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국민의힘 제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에 선출된 윤석열 후보가 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제2차 전당대회를 마친 후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1.0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미영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검언개혁' 집회에 온라인으로 참석하는데 대해 "조국 수호 세력에 공개적으로 올라탔다"라고 비판했다.

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2년 전 조국 사태를 만들었던 세력들이 모여 뜬금없이 검언개혁 촛불집회를 하는데 놀랍게도 이재명 후보가 참여한다고 한다"라며 "혹시나 대장동 게이트 수사를 이재명을 봐주지 말고 제대로 부끄럽지 않게 하라는 촉구 집회인가 했는데, 역시나 조국수호 집회 시즌2"라고 비꼬았다.

이어 "조국사태로 인해 민주당 정권은 할 일하는 검사들 다 내쫓고 입맛대로 움직이는 검찰로 개조해 살아있는 권력비리 수사를 멸종시킴으로써 이미 '그분들 만의 개혁'을 완성했다"라며 "그 결과 부패한 권력자들과 이권카르텔이 이제는 처벌받을 거라는 두려움 없이 마구 약자와 서민을 착취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미 그분들 설계대로 말잘듣는 검찰로 만들었음에도 뜬금없이 모여 힘자랑을 하며 누구를 상대로 어떤 검찰개혁을 더 하겠다는건가"라며 "이 후보는 오늘로서 조국 수호 세력에 공개적으로 가담했다. 법치주의를 사랑하는 국민들이 저와 이재명 중 어떤 선택을 하실지는 오늘로서 더 분명해졌다"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