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중증장애인 3명 일반직 공무원 채용…다음달 접수

등록 2022.04.20 09: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수의7급 1명, 전산9급 1명, 지적9급 1명 선발

[서울=뉴시스] 서울시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중증장애인 3명을 경력경쟁채용 시험으로 채용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서울시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중증장애인 3명을 경력경쟁채용 시험으로 채용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시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중증장애인 3명을 경력경쟁채용 시험으로 채용한다고 밝혔다.

채용 분야는 동물보호 및 복지관리, 고객지원시스템 운영, 부동산정보 관리 등이다. 시민건강국, 상수도사업본부, 강서구에서 각각 수의7급 1명, 전산9급 1명, 지적9급 1명을 선발한다.

이번 시험은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에 따라 중증장애인에 해당하는 경우에 응시할 수 있다. 장애 유형에 따른 제한은 없다.

수의7급, 전산9급은 응시요건 자격증이 있어야 하며, 지적9급은 자격증 종류에 따라 관련분야 경력도 있어야 한다.

응시 원서는 다음 달 3~9일까지 7일간 지방자치단체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서 접수 가능하다. 시는 6월17일 서류전형 합격자가 확정되면 6월29일 면접시험을 거쳐 7월15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채용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지방자치단체 인터넷원서접수센터, 서울특별시 홈페이지, 서울특별시 인재개발원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민수홍 서울시 인사과장은 "시는 상대적으로 고용 여건이 열악한 중증장애인의 공적 진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선발 이후에도 보조공학기기, 근로지원인 등 맞춤형 지원을 통해 안정적으로 근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