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은행연합회, 카카오톡으로 보이스피싱 예방 나서

등록 2023.09.22 12:00: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김광수 은행연합회장(왼쪽)과 홍은택 카카오 대표이사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광수 은행연합회장(왼쪽)과 홍은택 카카오 대표이사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은행연합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은행연합회는 카카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한다고 22일 밝혔다.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콘텐츠 제작과 배포, 협력·대응체계 마련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 추석명절을 앞두고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한 주의안내 문자를 카카오톡 공식 채널에서 약 2900만명의 카카오톡 가입자에게 발송할 예정이다.

카카오에서 인증된 채널인 경우 채팅방 상단 채널 이름 옆에 인증 뱃지가 있다. 은행연합회는 최근 홈페이지 소비자포털 내에 '은행권 보이스피싱 대응 노력' 메뉴를 신설하고 은행권의 다양한 보이스피싱 예방 활동들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김광수 은행연합회장은 "은행연합회와 카카오의 업무협약은 국민들의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은 물론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IT(정보기술) 부문 외에도 다양한 분야의 기관들과 협력해 국민들이 안전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