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친명계, 이재명 찾아 단식 중단 권해…"영장실질심사 잘 응해야"

등록 2023.09.22 13:58:14수정 2023.09.22 14:14: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 측, 영장심질심사 오는 26일 통보 받아…출석 고심

입원 중에도 단식 이어가…친명계 "이제 건강 회복해야"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우원식 의원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에서 입원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은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3.09.22.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우원식 의원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22일 오전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에서 입원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은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3.09.22.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조재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친이재명계 의원들은 22일 영장실질심사를 앞둔 이재명 당대표를 찾아가 단식을 중단할 것을 권했다. 이에 이 대표는 "뜻을 알겠다"는 답만 했다.

김성환·김영진·민형배·박주민·박홍근·우원식·정성호 등 친명계 의원 10여 명은 이날 오전 이 대표가 입원 중인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을 찾아 단식을 중단하고 영장실질심사 준비에 들어갈 것을 권했다.

이 대표는 장기 단식으로 이날로 닷새째 병원에 입원 중이다. 이 대표는 최소한의 수액 치료를 받으며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이 대표 측은 영장실질심사를 오는 26일로 통보받고 출석 여부를 고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우 의원은 이 대표 병문안 후 취재진과 만나 "이 대표가 단식을 한지 매우 오래돼 건강이 아주 걱정되는 상황"이라며 "오늘 아침엔 법원에서 기일이 잡혔으니 (이 대표가) 건강을 회복하고 실질심사에 잘 응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해 대표를 방문해 간식을 풀고 앞으로 해나가야할 중요한 일들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건강을 회복하라고 권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 대표는 "뜻을 잘 알겠다"는 취지의 답만 했다고 한다. 우 의원은 "이 대표가) 특별한 대답을 하지 않았고 저희들의 뜻을 알겠다는 정도로만 응답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체포동의안 가결 후 당 운영 향방과 관련해선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고 한다.

우 의원은 "대표는 말한 것이 없고 저희도 그 부분에 대해선 이렇다저렇다 이야기하기엔 생각이 정리가 안 돼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ander@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