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남인순도 민주 원내대표 출사표…"원칙있는 단결로 이재명 지키겠다"

등록 2023.09.24 14:38:34수정 2023.09.24 14:44: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정권 폭주 막아내는 원내 야전사령관…부당한 탄압 맞설 것"

민주, 24일 오후 6시까지 후보 등록…현재 친명계 3파전 구도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 대표실에서 15일차 단식을 진행중인 가운데 남인순 의원이 이 대표를 만난 후 일어서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3.09.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 대표실에서 15일차 단식을 진행중인 가운데 남인순 의원이 이 대표를 만난 후 일어서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3.09.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조재완 기자 = 친이재명계 3선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일 원내대표 선거 출사표를 던졌다.

남 의원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지킬 건 지키는 원칙있는 단결로 정권의 폭주를 막아내는 원내 야전사령관이 되겠다"고 밝혔다.

그는 "오늘 민주당 원내대표 후보 등록을 했다"며 "윤석열 정권의 무능과 폭주로 위기에 처한 민생과 민주주의를 지키고, 검찰을 앞세운 부당한 야당탄압에 맞서 이재명 당대표와 당을 지키는 일에 헌신하고자 결단했다"고 말했다.

그는 "무능하고 시대역행적인 검찰독재정권이 대한민국을 무너뜨리고 있다"며 "야당은 물론 언론에 대해 자행하는 무도한 검찰권의 남용은 우리 국민이 피땀흘려 이루어내고, 촛불혁명으로 발전시켜온 민주주의의 근간을 위협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고 김대중 대통령께서는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악의 편’이라고 했다"며 "지금은 윤석열 정권의 폭주와 퇴행에 단호히 맞서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는 "그 어느 때보다 유능하고 강한 민주당이 되어 2024년 총선의 압도적인 승리로 검찰독재정권의 폭주를 종식시켜야 한다"며 "그러기 위해선 이 대표가 강조했듯 당의 모든 역량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그는 "총선을 앞두고 민주당의 분열을 획책하는 검찰독재정권의 비열한 작태에 단결된 힘으로 단호히 맞서야 한다"며 "지지자들과 당원들을 좌절시키고 분노케 한 분열의 모습을 결코 반복하거나 확대재생산해서는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끝으로 "각기삭골(刻肌削骨)이라는 말처럼 앞으로 윤석열정권의 폭주에 맞서며 총선에서 승리하기까지 우리당의 의원 모두가 살을 에이고, 뼈를 깎는 고통을 감내해야 할지 모른다"며 "저부터 저의 모든 것을 바쳐 단호하게 당과 민주주의, 민생을 지켜내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6시까지 원내대표 선거 입후보 등록을 마친 뒤 오는 26일 오전 10시 선거를 치른다. 앞서 김민석·홍익표 의원이 후보 등록을 마친 가운데 남 의원의 출마선언으로 3파전 구도가 형성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wander@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