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홍익표 "대통령, 영수회담 제안 긍정 검토 부탁드려"

등록 2023.09.30 14:03:55수정 2023.09.30 17:02: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여당 비난엔 "하더라도 품격이 있었으면"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09.27.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09.27.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최근 이재명 대표가 제안한 영수회담에 대해 "대통령께서 조금 더 긍정적으로 검토해주길 부탁드린다"고 했다. 국민의힘에서 영수회담 제안을 비난한 것에는 "적절치 않다"고 반박했다.

홍 원내대표는 30일 오전 서울광장에 위치한 이태원참사 합동분향소에 방문해 조문하고 유가족 대표와의 면담을 진행했다.

이후 기자들과 만난 홍 원내대표는 이태원참사건 등에 대한 논의를 위해서도 영수회담이 필요할 것 같다는 지적에 "대통령께서 조금 더 진지하게, 그리고 이 사안을 조금 더 긍정적으로 검토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답했다.

홍 원내대표는 "대화는 늘 문을 열어놓고 누구와도 만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대통령께서 야당 대표를 야당 대표로 인정하면서 대화의 물꼬를 틀 필요가 있지 않을까, 한국 사회가 굉장히 갈등과 대립이 심화하고 있는데 이러한 갈등과 대립의 심화에 중요한 당사자 중 하나가 대통령, 그 다음에 정당, 국회 등의 책임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여당에서 영수회담 제안을 '뜬금없은 이야기', '방탄 영수회담' 등의 원색적 비난을 한 것에 대한 입장을 묻자 "우리 당에 대해 비판할 수는 있는데, 하더라도 좀 품격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꼬집었다.

홍 원내대표는 "더이상 무슨 방탄대화곘나"라며 "대통령과 대화한다고 청구될 구속영장이 청구 안 된다, 이런 논리가 가능하겠나"라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저는 여당이 조금 더 이성적으로, 합리적으로 사고하고 입장을 내놨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일갈했다.

홍 원내대표는 "대화가 필요하다면 대화의 형식과 수준에 대해서 논의해보는 건 맞지만 대화 자체를 이렇게 비틀어서 품격없는 언어로 비하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