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원·화성서 10대女만 골라 목 조르고 때린 10대男 검거

등록 2023.10.07 14:02: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수원=뉴시스] 양효원 기자 = 경기 수원시와 화성시에서 이틀간 여성 폭행 범행 3건을 저지른 1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고등학생 A(16)군을 강도 등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7일 수원서부경찰서에 따르면 A군은 전날 오후 10시께 수원시 권선구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B(10대)양 목을 조른 뒤 비상계단으로 끌고 가 휴대전화를 빼앗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A군은 같은 날 오후 9시께 수원시 권선구 또 다른 아파트에서 10대 여학생 목을 조르는 등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5일 오후 10시께에도 화성시 봉담읍 한 상가 여자 화장실에 들어가 10대 여학생을 때린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 사건 신고를 연이어 접수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추적 등 수사를 벌여 7일 낮 12시 30분께 수원역 인근 한 PC방에서 A군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 이유에 대해 여러 가능성을 열어 두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y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