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마약 투약 혐의" 지드래곤, 간이시약 검사 '음성'…"억울함 해소"(종합)

등록 2023.11.06 18:18:46수정 2023.11.07 06:38: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지드래곤 "마약 관련 범죄를 저지른 사실 없다”

경찰 출석, 3시간50여분 만에 1차 조사종료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마치고 나와 기자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마치고 나와 기자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빅뱅' 멤버 겸 솔로 가수 지드래곤(35·권지용)이 경찰에 자진 출석해 간이 시약검사를 진행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범죄수사계는 6일 오후 1시30분께부터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상 마약 혐의를 받는 권씨를 상대로 4시간가량 조사를 벌였다.

이날 권씨는 경찰에서 진행한 간이 시약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일반적으로 간이시약 검사는 10일 이내 마약 투약 여부만을 확인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오후 5시19분께 조사를 마치고 나온 권씨는 “간이 시약 검사는 어떻게 됐나”라는 질문에 “음성이 나왔다. 정밀 검사 또한 긴급으로 요청은 드린 상태”라고 답했다. 또 “경찰에 어떤 입장을 표명했나”라는 질문에는 “경찰 조사에 필요한 건 사실대로 다 말했다”고 했다.

이어 “오늘 (경찰의) 조사가 무리했다고 생각하나”라는 물음에는 “무리라고는 생각 안한다. 경찰 측도 개인적으로 (저에게) 원한을 사고 이런 관계가 아닐 테고, 누군가의 진술에 의해서 직업 특성상 할 일을 한 거라 생각한다”고 했다.

또 “제가 마약 범죄와 사실 관계가 없다는 거를 입증하기 위해서 나온 조사"라면서도 "(경찰의 조사가) 무리하다고는 생각하지 않지만, 좋은 쪽으로 더 무리를 해주셨으면 좋겠고 다른 확인되지 않은 내용들은 더 이상 무리하지 마셨으면 좋겠다, 크게 걱정하지 않으셨으면 좋겠고, 믿고 기다려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휴대전화를 경찰 측에 제출하지 않았으나, 경찰의 추가 소환조사가 이뤄지면 다시 출석하겠다”고도 밝혔다.

권씨는 이날 논현경찰서에 출석해 시종일관 여유로운 태도를 보였다. 조사를 받기 위해 승용차를 타고 모습을 드러낸 권씨는 스트레칭을 하거나 취재진의 질문에 코웃음을 치기도 했다.

특히 “오늘 4시간동안 조사를 받았는데, 어떤 부분에 대해 조사가 이뤄졌나”라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웃다가 끝났다. 장난이구요”라고 답하는 모습도 보였다.

앞서 조사를 받기 전 권씨는 “마약 투약 혐의를 인정하나”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저는 마약 관련 범죄를 저지른 사실이 없다”면서 “그걸 밝히려고 이 자리에 온 거니까 지금 사실 긴말하는 거보다는 빨리 조사를 받겠다”고 답했다.

또 "탈색이나 염색을 한 적 있느냐"라는 질문에는 "없다"고 했다. 이어 “팬들에게 할 말이 없냐”는 질문에는 헛웃음을 지으며, “너무 걱정 마시고 조사받고 오겠다”고 덧붙였다.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으러 들어가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으러 들어가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경찰은 이날 권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첫 조사를 진행하고, 마약류 투약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간이 시약검사를 실시했다. 이후 경찰은 권씨의 정확한 마약 투약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권씨의 모발과 소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정밀감정을 의뢰할 방침이다.

현재 권씨는 마약을 하지 않았다는 입장을 계속해서 보이고 있다. 권씨의 자문변호사 법무법인 케이원챔버 김수현 변호사는 “권씨는 마약을 투약한 사실이 없다”면서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 진행을 위해 수사에 적극적으로 임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빠른 실체적 진실규명으로 억울함을 해소하겠다”며 “일체 자료를 임의제출하고, 모발과 소변 검사에도 적극 임하겠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경찰은 권씨의 통신내역을 확인하기 위해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은 범죄 사실 소명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기각했다. 또 경찰은 권씨의 통신내역 등을 확보해 마약을 공급한 의사, 서울 강남의 유흥주점 관계자 등과의 구체적인 관계를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배우 이선균 마약 스캔들에 연루된 유흥업소 여직원을 조사하다 권씨가 마약을 투약했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경찰은 해당 사건은 이씨 사건과는 별건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찰은 현재 이선균씨와 권씨 등 5명을 입건했고, 나머지 유명 작곡가, 재벌가 3세 등 5명은 입건 전 조사 단계(내사)를 벌이고 있다.

이씨는 지난달 28일 첫 소환 당시 간이 시약검사를 통해 음성 판정을 받은 데 이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정밀검사에서도 음성판정을 받았다. 국과수는 최근 모발에 대한 정밀 검사 결과, 대마, 향정 모두 검출되지 않았다고 경찰에 통보했다.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마치고 나와 차량으로 향하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인천=뉴시스] 전진환 기자 =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6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마치고 나와 차량으로 향하고 있다. 2023.11.06. amin2@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