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행안부 "전산망 마비 원인은 네트워크 장애…점검 결과 양호"

등록 2023.11.19 15:33:27수정 2023.11.19 15:41: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상민, 먹통 사흘째 복구 현장 찾아…"내일부터 불편 없어야"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난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지방행정전산서비스장애 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 2023.11.18. xconfind@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난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지방행정전산서비스장애 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 2023.11.18. xconfind@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지은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정부 행정 전산망 마비' 사흘째인 19일 전산망 서버 등이 있는 대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을 방문해 현장에서 '지방행정전산서비스 장애 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했다.

이 장관은 정부24 서비스 가동 상황과 새올지방행정정보시스템 점검 결과 및 보완 필요사항, 조치 계획 등을 상세히 점검했다.

이 장관은 "지방행정정보통신망 및 네트워크 서비스 구간별 정밀 테스트를 추가적으로 실시하고 지속 점검해야 한다"며 "조속한 서비스 안정화가 가장 큰 목표라는 것을 명심하고 정부24 등 재개된 서비스가 문제 없도록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책본부에 따르면 정부24는 지난 18일 오전 9시 재개 이후 현재까지 원활하게 작동하고 있다. 전날 재개된 이후 주민등록발급 등 24만여 건의 민원이 정상적으로 처리되고 있다고 본부는 밝혔다.

또 전날 오후 3시부터 지자체와 현장 점검한 새올지방행정정보시스템의 점검 결과도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장관은 "현재 재개된 서비스가 보다 안정화돼 내일부터는 국민께서 불편을 겪지 않아야 한다"고 재차 강조하면서 조속한 정상화를 위해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장애의 원인은 새올인증시스템에 연결된 네트워크의 장애인 것으로 밝혀졌다. 본부는 해당 장비를 교체한 이후 서비스를 정상 재개했다.

행안부는 "새올지방행정정보시스템에 접속하는 GPKI 인증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며 "이를 전날 새벽에 교체하고 안정화 작업을 한 이후 테스트를 거쳐 서비스를 정상적으로 재개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 3시부터는 지방행정정보시스템 부하테스트 현장인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를 방문 중이다. 이 장관은 이 자리에서 새올지방행정정보시스템, 주민등록시스템, 행복이음 등에 대한 정상작동 여부를 직접 확인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kangzi8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