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韓 음식-中 쇼핑-日 실속'…한중일 인천공항 이용객 '각양각색'

등록 2023.11.29 13:25:34수정 2023.11.29 14:33: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인천공항 내 비중…한국인 68%, 일본인 17%, 중국인 16%

공항 접근수단, 韓·中 공항리무진 버스, 日 공항철도 선호

[서울=뉴시스] 사진은 인천국제공항 공항산업기술연구원이 조사한 2023 항공여객 행동특성조사 한·중·일 3개국 분석 인포그래픽. 2023.11.29.(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사진은 인천국제공항 공항산업기술연구원이 조사한 2023 항공여객 행동특성조사 한·중·일 3개국 분석 인포그래픽. 2023.11.29.(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올해 인천국제공항을 가장 많이 이용한 한·중·일 3개국 여객들의 공항 이용 행태에도 국가별 개성이 뚜렷하게 나타나 흥미를 끌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공항산업기술연구원은 급속히 다변화하는 승객들을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실시한 ‘2023 한·중·일 여객 인천공항 이용특성 조사’결과를 29일 발표했다.

올해 인천공항 이용객 중 한·중·일 국적 여객의 비중은 한국인 68.4%, 일본인 17.4%, 중국인 15.8%로 나타났다.

공사 연구원은 인천공항을 이용한 3국 여객들의 연령대를 분석한 결과 한국은 51.1%, 중국은 63.3%가 20~30대인 반면, 일본인은 40~50대 여성이 전체의 46.5%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우선 해외 출국을 위한 첫 번째 단계인 인천공항 접근교통수단으로는 한국과 중국인은 짐을 들지 않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는 공항버스(리무진)를 선호한 반면 철도의 나라인 일본은 정시성이 확보되는 공항철도를 선호했다.

또한 인천공항 내 이용시설을 비교한 결과 한국인은 체크인 후 음식점을 이용했지만 일본과 중국인들은 카페를 가장 많이 이용했다.

[인천공항=뉴시스]홍찬선 기자 = 사진은 인천국제공항의 전경모습. 2023.11.29.(사진=인천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인천공항=뉴시스]홍찬선 기자 = 사진은 인천국제공항의 전경모습. 2023.11.29.(사진=인천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아울러 공항면세점을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것은 중국인으로 조사됐다.

중국인들의 공항 내 면세점 방문후 구매비율은 75%로 한중일 3국 중 가장 높았으며 인천공항 도착 전부터 면세매장을 검색할 정도로 큰 관심을 보였다.

중국인은 화장품·향수(56.8%)를 가장 많이 구입했고, 쇼핑 지출액도 1인 평균 26만7822원으로 가장 높아, 일본인(16만1503원)보다 60% 가량 높았다.

한편 일본인 면세품 구매자들의 과반수가 구매한 품목은 식품·과자류인데 항상 여행을 다녀오면 주변에 작은 간식거리를 돌리는 일본인의 문화적 특성이 나타난 것으로 분석된다.

이학재 공사 사장은 “코로나 이후 인천공항을 찾는 고객의 성향이 빠르게 다변화되고 있어,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해서는 변화 양상에 대한 깊은 이해가 필요하다”며,“매년 본 조사를 실시해 글로벌 공항산업 환경에 따른 인천공항 이용여객의 행태 변화를 지속적으로 파악하여 고객 맞춤형 초개인화 마케팅 전략을 제시할 것”이라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