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경기서부

"사진 좀 찍을게요" 수백만원대 금 건네받아 달아난 고교생 검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0 12:31:55  |  수정 2021-04-20 14:16:25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중고물품 거래앱을 통해 만난 30대 여성으로부터 수백만원 상당의 금을 건네받아 달아난 고등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절도혐의로 고등학생 A(15)군을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A군은 지난 17일 오후 1시10분께 인천 서구 마전동 한 거리에서 B(30대·여)씨가 건넨 시가 270만원 상당의 금 10돈을 챙겨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중고물품 거래앱에서 금을 판매한다는 B씨의 게시글을 보고 접근한 뒤 만나, 사진을 찍겠다는 이유로 금을 건네받고 그대로 도주한 것으로 파악됐다.

A군은 경찰에서 ”생활비가 없어 금을 훔쳤다“며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은 앞선 피해 사례와 유사한 게시글을 중고물품 거래 앱에 게시한 뒤 A군을 유인해 인천 서구 한 길거리에서 같은 날 오후 5시30분께 긴급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을 상대로 추가 범행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며 “정확한 절도 경위는 조사 중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