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성남시, 노후 공동주택 리모델링 지원센터 문열었다

등록 2022.01.28 10:24: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시청 7층 설치해 현판 제막…실효성 있는 정책 제도 발굴

associate_pic

[성남=뉴시스] 성남시청.


[성남=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성남시가 28일 공동주택 리모델링 지원센터를 시청 7층 주택과 내에 설치해 문을 열었다.

시는 이날 오전 은수미 성남시장, 지역 내 5개 단지 리모델링주택조합장, 센터 요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 제막식을 하고, 개소를 공식화했다.

리모델링 지원센터는 성남시 주택과장이 센터장을 맡고, 민간전문가 2명을 임기제 공무원으로 채용해 운영한다.

성남지역에 지은 지 15년 이상 돼 노후한 247곳 단지, 12만1032가구를 지원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정책 제도 발굴에 주력한다.

이를 위해 불합리한 리모델링 제도 개선과 공공지원 확대 방안, 단지 특성별 맞춤형 리모델링 시행방안을 마련한다.

리모델링 공공지원을 위해 구성된 ‘공동주택 리모델링 자문단’ 운영 업무도 맡는다.

성남시는 앞선 지난해 11월 아주대학교 리모델링 연구단, 시공사 8개사와 공동주택 리모델링 사업추진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사업추진 동력을 확보해 놓은 상태다.

공동주택 리모델링 지원에 관한 조례(2013년6월28)를 근거로 리모델링 기금(현재 751억원)도 내년 말까지 1000억원으로 늘릴 계획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리모델링 대상 공동주택들은 노후화가 진행되면서 상·하수도관 부식, 승강기·소화기 등 안전 문제, 층간소음, 주차난 등이 불거져 주민 불편이 커지고 있다”면서 “실효성 있는 정책과 제도를 발굴해 리모델링을 활성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