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학생 창업인재에 2억 지원…'다올벤처 챌린지' 이달 마감

등록 2022.07.04 10:44: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다올금융그룹이 우수한 대학생 창업인재를 발굴 육성하기 위해 총 2억원을 지원하는 벤처·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

다올금융그룹은 사단법인 벤처기업협회와 '다올벤처 챌린지(Venture Challenge) 2022'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019년에 시작해 4회를 맞은 프로그램으로, 이번에 지원규모를 기존 1억원에서 2억원으로 2배 늘렸다. 비수도권 지역 인재를 적극 발굴하기 위해 서울과 부산 두 곳에서 지역 예선을 진행할 방침이다.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창의적 사업 아이디어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개선과 문제해결에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있는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참가 희망자는 31일까지 대회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류전형과 지역예선을 거쳐 총 20팀을 선발해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본선대회에서 최종 10팀을 선발해 총 2억원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대회 이후에도 전문가 멘토링 등 벤처기업협회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기회가 주어진다.

이번 행사는 다올금융그룹의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이다. 다올자산운용은 코스닥벤처펀드 운용보수 일부와 다올투자증권·다올인베스트먼트의 기부금을 출연해 재원을 마련할 계획이다.

지난 2019년부터 3년 간 총 519개팀이 참가했다. 후속 지원 연계로 8개팀이 약 45억원 규모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다올금융그룹 관계자는 "인플레이션과 금리인상으로 벤처·스타트업 투자가 위축된 만큼 청년 창업가들은 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참신한 아이디어를 지닌 창업 인재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