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교육청, 전체 모듈러 교실에 스프링클러 설치

등록 2022.10.27 13:05: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부산교육청, 전체 모듈러 교실에 스프링클러 설치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시교육청(교육감 하윤수)은 안전한 학습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모든 모듈러 교실에 스프링클러를 설치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국회의원과 국민의힘 이종환 시의원의 모듈러 교실 내 스프링클러 미설치 지적에 따른 것이다.

김영호 의원은 지난 21일 전국에 설치된 모듈러 교실 119곳 중 73%에 해당하는 87곳에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종환 시의원도 지난 25일 부산에서 모듈러 교실을 설치한 학교 10곳 중 1곳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아 학생 안전 확보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현재 부산에는 명원초 등 10개교에 모듈러 교실이 설치돼 있다. 스프링클러는 4층 이상·바닥면적 1000㎡ 이상일 경우 의무적으로 설치하게 돼있으며, 부산에서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은 1개교는 이 기준에 해당되지 않아 미설치된 상태다.

이에 시교육청은 학생들의 안전한 학습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미설치된 1개교에도 스프링클러를 설치하기로 하고, 내년도 본예산에 관련 예산을 반영했다.

시교육청은 앞으로 학생 안전과 관련된 부분은 법령이나 관련 규정에 명시된 내용보다 범위를 넓혀 설비를 갖추는 등 선제적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김창주 시교육청 시설과장은 "부산교육청은 각종 시설물의 건축 시 관련 법령과 규정을 준수해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는 학생 안전과 관련된 사안에 대해 법령 이상의 설비를 갖춰 안전한 학습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