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개리 '딩동댕 유치원' 출연…"子 '하오'와 노는 것처럼 어색함 없었다"

등록 2023.01.12 14:29: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딩동댕 유치원' 개리 2023.01.12. (사진= EBS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딩동댕 유치원' 개리 2023.01.12. (사진= EBS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정진아 인턴 기자 = 2세대 힙합과 예능까지 모두 접수한 래퍼 개리가 '딩동댕 유치원'에 찾아온다.

12일 EBS에 따르면 개리가 오는 18일 오전 8시 방송될 '딩동댕 유치원' 수요일 코너 '딩동, 고민 있어요'에 책방지기로 깜짝 등장해 동화 구연을 펼친다.
 
일일 책방지기로 변신한 개리가 선택한 동화는 유치원에 처음 가는 아이의 걱정과 불안을 다룬 책 '유치원에 가기 싫어?'이다.

아이들은 유치원에 처음 등원하는 날, 부모님이 없는 낯선 환경에 두려움을 느끼기도 한다.

아이에게 자칫 안 좋은 추억으로 기억될 수 있는 첫 등원을 기분 좋은 날로 기억할 수 있도록 개리가 따뜻한 목소리로 이야기를 전한다. 더불어 개리의 꿀팁! '낯선 장소에 가기 전 마음을 정비하는 법'도 들어볼 수 있다.

7년차 '하오' 아빠의 노련한 육아 스킬은 '딩동댕 유치원'에서도 드러났다.

유치원생 아들은 둔 학부모답게 '딩동댕 유치원'의 주인공 마리, 하늘, 조아, 하리 그리고 어린이 출연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호응하고 아이들에게 따뜻한 공감을 전했다.

그는"집에서 하오와 노는 것처럼 큰 어색함이 없었어요. 뽀로로 인형으로 역할극도 하죠. 아이들의 깊은 동심에 순수한 하얀 스케치북이 되는 기분이에요”라며 소감을 전했다.

정확한 발음으로 귀에 쏙쏙 들어오는 개리 표 랩에 순수한 어린이 감성을 곁들인 싱잉랩은 이번 편의 하이라이트이다.

유치원에 나 혼자가 아니라는 따뜻한 위로와 조언이 담긴 가사는 어린이들에게 혼자서도 충분히 해낼 수 있다는 용기를 준다.

한편 수요일 코너 '딩동 고민 있어요'는 국내 최초로 사회적 감수성을 본격적으로 다루는 코너로, 다양성 시대의 흐름에 맞게 서로 다른 우리가 함께 어울려 살아가는데 꼭 필요한 이야기를 풀어간다.


◎공감언론 뉴시스 305jina@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