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텍, 반도체공학과 개소...전문인력 양성 나서

등록 2023.09.17 12:56: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은 지난 15일 오후 교내에서 반도체공학과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포항시 제공) 2023.09.17.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은 지난 15일 오후 교내에서 반도체공학과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포항시 제공) 2023.09.17.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성근)은 반도체 분야에 특화된 교육과정을 제공하는 반도체공학과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포스텍은 지난 15일 오후 교내에서 반도체공학과 개소식을 개최했다.

포스텍은 지난해 삼성전자의 지원으로 반도체공학과를 설립하고, 2023학년도에 40명의 학부 신입생을 선발했다. 2023학년도 2학기부터는 대학원생도 모집하고 있다.

포스텍 반도체공학과의 학부 학생은 전원 수시모집 학생부 종합 전형을 통해 선발되며, 2024학년도 신입생은 오는 11월 면접 평가를 거쳐 12월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포스텍 반도체공학과는 국내 유일의 3+3 학사-석·박사 통합연계 집중교육 제도로 운영되고 있다.

포스텍은 20여 명의 반도체 전문 교수진을 확보하고 반도체 소자·재료와 공정, 회로설계 등 반도체 전 분야에 걸친 차별화된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외 기술 전문가들과 함께 반도체 리더를 육성하기 위한 특별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반도체공학과에 입학한 학생들에게는 국내 최고 수준의 장학 혜택과 국내외 연수 기회가 제공되며, 국내 최대 규모의 클린룸, 측정실습실 등 최첨단 반도체 교육 시설 장비들을 활용하는 실전형 인재교육도 받게 된다.

김성근 총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인적, 물적 반도체 인프라를 갖춘 반도체공학과는 포스텍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포스텍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소통·협력하며 국가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하고 지역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