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11월 수도권 대단지 1만4천여가구 분양…서울 2곳 2935가구

등록 2023.10.31 15:56: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대단지 청약 경쟁률 24.8대1, 기타 18.7대1

[서울=뉴시스]11월 수도권 대단지 물량.(표=부동산R114 제공)

[서울=뉴시스]11월 수도권 대단지 물량.(표=부동산R114 제공)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다음 달 수도권에서 1000가구 이상 대단지를 1만4000여 가구 공급한다.

31일 부동산R114 자료를 보면 올해 11월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분양 예정인 1000가구 이상 대단지는 총 10개 단지, 1만3939가구다.

지역별로는 서울 2곳 2935가구, 경기 5곳 7086가구, 인천 3곳 3918가구가 공급된다. 이는 올해 월별 기준으로 가장 많은 물량이다.

수도권에서 분양한 대단지는 청약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올해 수도권에서 분양한 대단지는 507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2만6126건이 접수돼 1순위 평균 경쟁률 24.87대 1을 기록하며 그 외 단지의 1순위 경쟁률 18.75대 1을 크게 뛰어 넘었다.

이는 대단지가 가진 상징성과 안정성이 수요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대단지 아파트의 경우 규모만큼 주변으로 부대시설과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어 주거 만족도가 높게 나타난다.

이러한 가운데 11월 분양하는 대단지가 눈길을 끈다.

현대엔지니어링과 DL이앤씨 컨소시엄은 11월 서울시 송파구 문정동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을 통해 ‘힐스테이트 e편한세상 문정’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8층, 14개 동 총 1265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49~74㎡ 299가구가 일반 분양으로 공급된다. 

두산건설과 쌍용건설 컨소시엄은 10월 인천광역시 계양구 작전동 일원 작전현대아파트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통해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계양’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9층, 9개 동, 총 1370가구 대단지로 이 중 전용면적 49~74㎡ 620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GS건설은 서울시 성동구 용답동 일원에 ‘청계리버뷰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35층, 14개 동, 전용면적 39~111㎡ 총 1670가구 규모로 이중 전용면적 59~84㎡ 797가구를 일반분양으로 공급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