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산업硏 "이-팔 확전 시 유가 150弗…화학·금속, 수익성 악화"

등록 2023.11.08 11:35:35수정 2023.11.08 14:09: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산업연구원 '이-팔에 유가상승 가능성·산업 영향"

가자지구 내 종료 제한적, 국지적 확산시 8불↑

산업硏 "이-팔 확전 시 유가 150弗…화학·금속, 수익성 악화"


[세종=뉴시스]이승주 기자 =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사태가 중동 산유국으로 확전된다면 유가가 150달러(약 19만5060원) 수준까지 상승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이는 원재료와 중간재 수입물가 등 비용 상승으로 이어져 수익성을 떨어뜨릴 것이란 우려가 제기된다.

산업연구원(KIET)은 8일 '이-팔 전쟁으로 인한 유가 상승 가능성과 국내 산업 영향 및 시사점' 보고서에서 "전쟁이 전면적으로 확산되면 유가는 150달러 수준까지 상승할 수 있다"며 "이는 비용을 인상시켜 수익성을 떨어뜨리고 교역 조건을 악화시켜 국내 산업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 7일 팔레스타인의 무장 정파 하마스와 이스라엘 사이 전쟁이 발생하자, 산유국이 포진한 중동 지역에서 발생한 만큼 국제 유가가 급등할 것이란 우려가 커지고 있다. 역사적으로도 중동 지역 전쟁은 국제 유가 급등의 주요 원인 중 하나였다. 지난해 발발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국제 유가는 4개월 만에 약 68% 오른 바 있다.

산업硏 "이-팔 확전 시 유가 150弗…화학·금속, 수익성 악화"


산업연구원은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전쟁 이후 국제 유가 향방은 세 가지 시나리오에 따라 달라질 것으로 내다봤다. 만약 가자지구 내에서 전쟁이 종료된다면 유가 변동은 제한적일 것으로 봤다.

이후 레바논과 시리아가 가담하며 국지적으로 확산된다면 유가는 8달러(약 1만401원) 이상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마지막으로 전쟁이 전면적으로 확산되면서 이란이 직접 개입한다면, 국제 유가는 150달러 수준에 이를 것으로 관측했다.

현재보다 양상이 확전된다면 유가 상승은 원재료와 중간재 수입 물가를 견인할 수 있다. 유가와 산업 별 재료비 증가율의 상관관계를 살펴보면, 재료비 규모가 큰 화학과 1차 금속산업에서 상관관계가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즉 유가가 오르면 해당 업종 비중이 큰 우리나라에서 손실이 클 수 있다는 뜻이다.

화학 부문에서는 유가 상승에 따른 수익성 하락이 두드러졌다. 반면 석유정제 산업에서는 시차 효과와 수요 요인으로 수익성이 유가 변화와 별개로 움직였다.

[가자시티=AP/뉴시스] 7일(현지시각) 가자지구 가자시티에서 총격을 피하기 위해 백기를 든 팔레스타인 주민들이 살라 알딘 도로를 따라 남부로 대피하고 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피랍 인질들의 귀환과 국제 구호 물품의 가자지구 진입을 위해 '일시적 작전 중지'를 고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일시적 작전 중지'는 매우 짧은 시간 동안 국지적으로 전투를 중지하는 것으로 국제 구호물자의 배급을 위해서 필수다. 2023.11.08.

[가자시티=AP/뉴시스] 7일(현지시각) 가자지구 가자시티에서 총격을 피하기 위해 백기를 든 팔레스타인 주민들이 살라 알딘 도로를 따라 남부로 대피하고 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피랍 인질들의 귀환과 국제 구호 물품의 가자지구 진입을 위해 '일시적 작전 중지'를 고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일시적 작전 중지'는 매우 짧은 시간 동안 국지적으로 전투를 중지하는 것으로 국제 구호물자의 배급을 위해서 필수다. 2023.11.08.


원유수입국인 우리나라의 산업구조는 국제 유가 변화에 취약한 편이다. 이에 유가 모니터링이 필요하다. 유가 변화에 상대적으로 민감한 산업에 초점을 맞춘 정책적 지원도 요구된다.

이소라 산업연구원 부연구위원은 "유가 급등이 우려되는 상황에는 원유 관세를 인하하거나 정부의 전략적 비축유를 방출하는 등 국내 유가 안정에 기민하게 대응할 필요가 있다"며 "유가 상승시 비용도 오르는 화학과 1차금속, 석유정제 산업을 정책적으로 추가 지원하며 충격 확산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교역 조건이 악화되지 않도록 수출 시장에서 경쟁력과 시장 지배력을 높이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수출 시장에서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일은 수익성 악화를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원유는 특성 상 수입성 다변화가 어려운 만큼 중장기적으로 대체에너지 개발과 상용화의 연구개발(R&D)이 확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