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양궁 과녁에 사인하는 오진혁-김우진-김제덕

등록 2021.07.26 18:26: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도쿄(일본)=뉴시스] 이영환 기자 = 26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양궁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오진혁(왼쪽 부터), 김우진, 김제덕이 과녁에 사인을 하고 있다. 2021.07.26. 20hw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