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상대 후보 선거방해' 이용호 의원 1심서 '무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1 15:11:2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이용호 의원 (사진=이용호 의원실 제공)

[남원=뉴시스] 윤난슬 기자 = 지난 4·15 21대 총선에서 상대 후보의 선거운동을 방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무소속 이용호(남원·임실·순창)의원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전주지법 남원지원 제1형사부(부장판사 곽경평)는 21일 오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의원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이 의원은 지난해 3월 29일 오전 남원시 춘향골 공설시장에서 더불어민주당 이강래 후보의 선거운동을 방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이 의원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이 이강래 후보의 선거유세를 돕기 위해 방문한 춘향골 공설시장에서 실랑이가 빚어진 것과 관련, "폭행을 당했다"는 입장문을 냈다.

그러자 이강래 후보는 선거 자유 방해 혐의로 이 의원을 고발했다.  

앞서 검찰은 이 의원에 대해 벌금 500만원을 구형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