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서울

강남구, 취약계층에 최대 100만원 '긴급재난지원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2 19:21:29
1300가구 대상…내달 설연휴 전 지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강남구청.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최대 100만원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22일 밝혔다.

구는 관내 한부모가족, 교육급여 대상자, 차상위 계층 가정을 포함한 총 1300가구에 강남형 재난지원금을 다음달 설 연휴 전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금액은 가구별로 ▲1~2인 50만원 ▲3~4인 70만원 ▲5인 이상 가구 100만원이다.

구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관내 취약계층, 자영업자, 소상공인의 아픔을 함께하고 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겠다"며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원책도 마련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