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요술공주 샐리' 일본인 작곡가 심장마비로 별세

등록 2021.06.14 22:03: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애니메이션 '요술공주 샐리'. (사진=유튜브 캡처) 2021.06.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애니메이션 '요술공주 샐리' 주제곡을 만든 일본인 작곡가 고바야시 아세이(小林亞星)가 88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14일 교도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고바야시는 지난달 30일 심장마비로 숨졌다.

도쿄 출신인 고인은 CM곡을 비롯해 가요, 애니메이션곡 등 6000여곡 이상을 남겨 일본을 대표하는 작곡가 반열에 올랐다.

한국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던 애니메이션 '요술공주 샐리' 주제곡이 고인의 작품이다.

배우로도 활약해 일본 공영방송 NHK의 TV 소설인 '사쿠라’(벚꽃)에도 출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