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저축은행도 '메타버스' 관심…OK금융, 얼라이언스 합류

등록 2021.09.24 15:18: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과기부 주관 협의체 참여, 생태계 조성
디지털기획·IT 등 실무자들로 TFT 꾸려
배구·럭비 경기장, 가상 영업점 등 운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OK금융그룹은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 주요 계열사가 저축은행권에서 처음 '메타버스 얼라이언스'에 가입했다고 24일 밝혔다.

메타버스는 현실 세계와 같은 사회·경제·문화 활동이 이뤄지는 3차원 가상세계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메타버스 얼라이언스는 메타버스 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만들어진 협의체로 기술 협력, 공동 사업 발굴 등 메타버스 생태계 조성, 확산을 도모한다.

OK금융은 메타버스 얼라이언스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고, 메타버스 기술을 기반으로 혁신기업과 적극적으로 협업을 추진해 새로운 서비스 발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디지털기획, 정보기술(IT), 조직문화, 마케팅, 디자인, 기획, 인사, 인재개발, 홍보, 스보츠 등 실무자들로 구성된 태스크포스팀(TFT)을 꾸렸다. 원격업무 공간 회의실·미팅룸 등 구축, 배구·럭비 경기장 등 랜드마크 마련, 가상 영업점 운영, 읏맨·무과장 등 대표캐릭터 디지털 휴먼화 등 활용을 기대하고 있다.

최윤 OK금융 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에서 시작된 메타버스 기술의 파급력이 금융업까지 급속히 번져가고 있다"며 "이를 활용해 MZ세대 공략, 비대면 채널 고도화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OK금융 관계자는 "메타버스는 확장 가능성이 높은 유용한 플랫폼"이라며 "OK금융만의 업무 문화 조성과 신규 채널링 확보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