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허지웅, 추가접종 대상?…"혈액암 환자 사실 잊고 있었다"

등록 2021.10.19 15:06: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허지웅이 SNS에 업로드한 사진. (사진=허지웅 인스타그램 제공).2021.10.19.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질병청에서 받은 백신 추가접종대상자 문자를 공개했다.

19일 허지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질병청에서 문자가 왔다. 이미 지난 8월에 2차 접종까지 끝내서 더 연락 올 일이 없을 줄 알았는데 추가접종대상이니 예약을 하라는 내용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내가 왜 추가접종대상이지, 하고 찾아봤더니 면역저하자에 포함되어 있더라. 요즘은 일상에 치여 사느라 병원에 정기 추적검사를 갈 때를 제외하고는 치료가 끝났을 뿐 제가 혈액암 환자라는 걸 잊고 살았다. 이렇게 다시 떠올리게 되니 기분이 썩 좋지만은 않다"고 덧붙였다.

그는 "저와 같이 백혈병이나 림프종과 같은 혈액암 환자들은 모두 같은 문자를 받았을 것"이라며 "질병관리청 온라인 예약 페이지에 접속해서 원하는 날짜와 가까운 병원을 선택하면 예약하실 수 있다"고 백신 접종을 독려했다.

한편, 허지웅은 지난 2018년 12월 혈액암 일종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고 투병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