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욜로에서 파이어족으로…조기은퇴 준비하는 MZ세대

등록 2021.10.26 14:01: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미국과 달리 소비아끼지 않고 투자·소득 늘려
은퇴시점 50대 초반…"덜 극단적, 자기보상 등"
집 제외 금융자산 10억~15억 목표…25배·4%룰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몇 년 전까지 현재를 즐기자는 '욜로(YOLO)'가 (청년들 사이에) 유행이었는데, 최근에는 조기에 은퇴 하자며 재테크에 몰두하는 '파이어족(FIRE·Financial Independence Retire Early)'이 국내에서도 늘어나고 있다. 무엇보다 자기 만족을 중시하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 1980~2000년대 출생)들의 특징이 반영된 결과라고 본다."

김진웅 NH투자증권 100세시대연구소장은 26일 뉴시스 유튜브 채널 '생존테크'에 출연해 이 같이 말했다. '생존테크'는 뉴시스 금융증권부 기자가 주식과 부동산, 코인 등 살면서 꼭 알아야 할 재테크 투자 정보를 풍부하게 전해주는 채널이다.

앞서 청년들 사이에선 미래를 위해 현재를 희생하는 게 아닌 현재를 즐기자는 '욜로(You Only Live Once)' 정신이 유행했다. 사표를 내고 세계여행을 가고 고가의 취미 생활도 맘껏 즐기는 청년들이 많았지만 최근에는 조기 은퇴를 꿈꾸는 소위 '파이어족'이 늘어나는 추세다.
associate_pic

김 소장은 "파이어족은 미국 고소득 전문 직종의 젊은 세대 사이에서 늘어나고 있다. 극단적으로 소득을 줄이고 저축을 많이 한 뒤 그 자산으로 생활비 정도의 현금 흐름을 발생시킬 수 있으면 그 때부터는 경제적인 목적으로 직업을 갖는 게 아닌 하고 싶거나 즐기고 싶은 일을 하며 삶을 살겠다는 취지"라며 "국내에도 이런 파이어족이 늘어나는 추세다. 한정된 내 인생을 구속 받는 일에 얽매이지 않고 자유롭고 내가 원하는 일을 하며 살자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국내 파이어족은 '소비', '은퇴시점' 등에서 미국과 차이점을 보였다.

그는 "내 파이어족은 미국과 달리 극단적으로 소비를 아끼진 않는다. 미국에서는 극단적으로 소비를 아낀다. 자기 소득의 80% 정도를 아끼며 은퇴 준비를 하는데, 국내 파이어족은 소비를 적정한 선에서 타협을 하는 반면 투자나 소득을 어떻게 더 늘릴 것인 지 고민한다는 점에서 다르다"라고 말했다.
associate_pic

이어 "은퇴시점에 대해서도 차이가 있다. 파이어족이란 늦어도 40대 초반에 은퇴하고자 하는 사람들을 일컫는데, 국내 파이어족은 희망 은퇴시점을 50대 초반으로 보고 있다고 답변하더라. 미국에서 봤을 때 파이어족 치고는 이른 은퇴시점이 아닐 수 있지만, 이제 100세 시대가 도래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른 시점일 수 있다. 우리가 100세까지 산다고 생각하면 은퇴 이후 50년이 남아있다. MZ세대들은 남은 50년을 고려해 극단적으로 소비를 줄이기 보다 적정한 시점까지 자기 보상도 하면서 자산관리를 해나가고, 은퇴를 준비하는 방식을 선택한 것 아닐까 추정한다"라고 설명했다.

50대 초반 은퇴를 목표로 하는 MZ세대 파이어족은 구체적으로 어떻게 준비를 하고 있을까. 목표 노후자산으로 집을 제외한 희망 순자산 10~15억원을 꼽았다.
associate_pic

김 소장은 "25배 법칙 혹은 4%룰이라는 게 있다. 본인이 희망하는 연간 생활비의 25배의 자산이 있다면 그 자산을 어느 정도 유지하면서 현금 흐름을 유지한다고 본다. 가령 연간 4000만원을 쓰면서 산다고 계획하면 4000만원에 25를 곱하면 10억원이지 않나. 10억원을 목표로 하는 분들 중 '난 1년에 4000만원 정도 쓰면서 살겠다'고 계획을 하는 분들이 있다고 하자. 만약 목표를 15억원으로 올리면 6000만원이 되는 것이다. 이를 역으로 계산하면 4%다. 6000만원을 한 달로 계산하면 500만원이다. 집 빼고 노후자산으로 15억원이 있다면 이를 금융상품으로 포트폴리오를 잘 구성해 투자한다면 수익을 발생시킬 수 있지 않겠나. 물론 오차는 있을 수 있겠지만 월 500만원이라면 은퇴 후 살아가는 데 파이어족으로 충분하지 않을까. 이렇게 계산하며 준비하면서 노후를 준비하면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생존테크'에서 함께해요.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