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통영해경, 방파제 테트라포드에 떨어진 낚시꾼 구조

등록 2021.11.28 17:11:35수정 2021.11.28 17:39: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40대 남성 생명에는 지장 없어

associate_pic


[남해=뉴시스] 차용현 기자 = 28일 오전 9시5분께 경남 남해군 물건항 북방파제에서 낚시를 하던 40대 남성이 테트라포드에 떨어져 해경에 구조됐다.

통영해양경찰서는 이날 물건항 북방파제에 추락한 A씨(47)를 연안구조정 및 민간해양구조선을 동원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A씨는 낚시 동호회 일행과 함께 이곳을 찾아 포인트 이동 중 실족해 테트라포드 사이로 떨어졌다.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남해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투입해 119구급대원과 합동으로 이동형 사다리를 이용해 A씨를 구조한 후 민간해양구조선에 환자를 태워 남해군 물건항에 입항했다.

머리 등을 다친 A씨는 대기 중인 119구급차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되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c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