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양시, 6·25전쟁 제72주년 기념식

등록 2022.06.25 17:5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최대호 시장 "참전용사들에게 감사와 경의를 표한다"

associate_pic

최대호 안양시장 기념사


[안양=뉴시스] 박석희 기자 =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은 25일 시청에서 열린 6·25전쟁 제72주년 기념식에 “이 땅의 자유를 위해 목숨 바친 참전용사들에게 감사와 경의를 표하며, 그 유족들에게는 깊은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했다.

또 "유엔군 참전용사 영령들에게도 명복을 빈다"며 "6·25전쟁은 3년에 걸친 동족상잔으로 150만여 명에 이르는 군과 민간인이 희생됐고, 1000만 명 넘는 국민이 가족과 헤어지는 고통을 겪은 민족 최대의 비극이었다"고 했다.

하지만 "전쟁의 폐허를 딛고 이제 세계 10대 경제 대국으로 성장했다"며 "원조받던 나라에서 원조를 주는 나라로 바뀌었고, 오늘날은 대한민국은 국민을 지킬 만큼 굳건해졌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안양시민 역시 평화를 지켜낼 정도로 강한 정신력으로 뭉쳐져 있다"며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정신을 받들어 ‘평화와 번영, 행복한 안양’을 후세에 물려주자"고 했다.

associate_pic


한편 3년 만에 열린 이날 기념식에는 6·25 참전 유공자와 유가족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양시립합창단의 합창과 전쟁에 나간 아들의 그리움을 담은 영상물이 상영됐다.

또 호국영령과 전몰군경에 대한 묵념에 이어 추모 헌시 ‘아비 만나러 가는 길’을 문인협회 회원 남녀가 낭독했다. 육군 수도군단 군악대 공연, 무공수훈자회 안양시지회의 6·25전쟁 사진 전시회도 열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p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